광주교육청, 전국 단위 사립교사 공채 평균 응시율 '84.1%'.. 최고 '체육특수'
상태바
광주교육청, 전국 단위 사립교사 공채 평균 응시율 '84.1%'.. 최고 '체육특수'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12.16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56명 지원 1982명 응시.. '체육특수' 100% 응시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광주교육청 최근 치러진 '2020 사립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 1차 시험 평균 응시율이 84.1%로 나타났다고 16일 밝혔다. 실질 경쟁률은 30.9대 1을 기록했다.

1차 시험은 14일 남부대와 광주공고에서 오후2시부터 90분간 진행됐다. 총 64명 선발 공고가 난 10월4일 이후 11월15일까지 2356명이 원서를 접수했으며, 이날 시험에는 총 1982명이 참석했다. 과목별 최고 응시률은 체육특수(금정)가 100%를 기록했다. 접수에서 경쟁률 75대 1을 기록했던 낭암학원 국어 과목에는 9명이 결시해 경쟁률이 소폭(66대 1) 낮아졌다. 17개 시도에서 광주로 모이는 전국 단위 선발임에도 불구하고 대부분 선발 과목이 80~90%가 넘는 응시율을 보였다.

광주교육청은 채용 투명성 보장과 사학 공공성 강화를 위해 2015년부터 사립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을 매년 진행해 왔다. 관내 일부 사립법인으로부터 1차 시험을 위탁받아 교육청 위탁 또는 공동채용 형태로 실시해 왔으며, 전체 사립 법인으로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공동채용에서 직접 문제를 출제해 시험을 실시하고 있는 교육청은 전국에서 광주교육청이 유일하다.

광주교육청은 채용 투명성 확보 등을 위해 교육청이 지게 되는 여러 부담에도 불구하고 직접 문제 출제를 유지할 계획이다. 올해도 총 111명을 투입해 보안 체계 안에서 출제본부 운영했다. 교육청에 1차 시험을 위탁하면 각 사립학교 재정 건전성에도 도움이 되고 전국에서 우수한 실력을 가진 교사를 선발해 학생에게도 도움이 된다는 입장이다.

광주교육청은 시험일인 14일부터 바로 채점위원 90명을 포함해 총 104명을 투입해 채점본부를 운영하고 있으며, 12월30일 1차 시험 합격자를 교육청 누리집에 공고할 예정이다. 1차 합격자 수는 최종 선발인원의 5에서 6배수다.

광주교육청 관계자는 "전국에서 몰려든 응시자 중에서 공정하게 선발해 광주 학생들의 실력 향상으로 직결되게 하겠다"라며 "사립교사 공채는 광주교육청이 추진하는 가장 의미 있는 사업 중 하나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9월 모의고사] 1교시 국어영역, 어떻게 출제됐을까
  • 2021 THE세계대학순위 서울대 국내1위.. KAIST 성대 포스텍 고대 톱5
  • [2020 9월 모의고사] 국어 답지
  • [2021수능] N수생 '수능 사상 최대 비율'..지원자 ‘첫 40만명대’
  • [2020 9월 모의고사] '전년 수능수준' 1등급컷 국89점 수(가)90점 수(나)84점
  • [2020 9월 모의고사] 9월모평 시간표는?.. ‘수능과 동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