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75%, 회사 내에 '2030 젊은 꼰대' 있어
상태바
직장인 75%, 회사 내에 '2030 젊은 꼰대' 있어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9.11.18 0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상사를 '꼰대'라고 비난하면서도 정작 자신도 후배에게는 꼰대처럼 행동하는 2~30대 젊은 꼰대도 많다. 18일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1945명을 대상으로 '젊은 꼰대'를 주제로 조사한 결과, 75.4%가 직장 내에 '젊은 꼰대'가 있다고 답했다.

'젊은 꼰대'들이 주로 하는 꼰대스러운 행동으로는 ▲자신의 경험이 전부인 양 충고하며 가르치려는 유형(57.8%, 복수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계속해서 ▲자유롭게 의견을 말하라고 하고 결국 본인의 답을 강요하는 답정너 유형(41.3%), ▲ '선배가 시키면 해야 한다'는 식의 상명하복을 강요하는 유형(40.7%), ▲ '나때는~'으로 시작하여 자신의 과거 경험담을 늘어 놓는 유형(35.1%), ▲만나면 나이부터 확인하고 본인 보다 어리면 무시하는 유형(28.7%), ▲개인사보다 회사 일을 우선시하도록 강요하며 사생활을 희생시키는 유형(26.4%) 등의 순이었다.

젊은 꼰대들이 상사를 욕하면서도 자신도 꼰대처럼 행동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꼰대 문화 아래서 자연스럽게 배웠기 때문'(45.6%, 복수응답)이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으며, '사람들은 자기 중심적으로 생각하기 마련이라서'(42.4%)가 근소한 차이로 2위를 차지했다. 이외에도 '윗사람이라는 권위에 도취돼서'(31.3%), '아래 직원들의 행동이 마음에 들지 않아서'(14.2%) 등의 의견이 있었다.

응답자들은 젊은 꼰대들의 특징으로 '자신은 4050꼰대와 다르다고 생각한다'(48.6%,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다음으로 '자신은 권위적이지 않다고 생각한다'(37.7%), '스스로 합리적이라고 생각한다'(33.1%), '후배들과 사이가 가깝다고 생각한다'(19.5%), '스스로 진보적이라고 생각한다'(16.1%)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그렇다면, 응답자들 중 스스로 '꼰대'라고 생각하는 비율은 얼마나 될까? 10명 중 2명(22.6%)이 자신도 '꼰대'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30대(26%), 40대(20.8%), 20대(19.7%), 50대 이상(18.9%) 순으로 나타나, 4050세대(20.2%)보다 오히려 30대(26%)가 스스로 꼰대라고 생각하는 비율이 더 높았다. 한편, 직장인 71.5%는 마음에 들지 않거나 동의할 수 없는 꼰대 상사의 언행에 호응해 준 경험이 있었다. 그 이유로는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67.5%, 복수응답), '따져봐야 달라지지 않을 것 같아서'(48.1%), '인사고과 등 불이익을 당하지 않으려고'(21.8%), '회사 생활이 편해져서'(14.9%), '버릇없는 후배로 찍히지 않기 위해'(13.3) 등을 꼽았다.

*자료=사람인
*자료=사람인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7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국86점 수(가)84점 수(나)76점
  • [2020 7월 모의고사] 수능과 다른 '출제범위'.. 수학 과탐Ⅱ
  • [2020 7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1수능 "난도 조절 못한다" 유은혜 .. 6월모평 재학생/재수생 격차 예년 비슷
  • ‘정성평가 강화' 2021 서울대 로스쿨 가군 150명..'역대 최대 LEET지원, 경쟁률 상승 불가피'
  • 다가온 2021수시, 확정안된 '코로나 고3 대책’..수능최저완화 서울대만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