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태고, 지역교육공동체와 보훈선양 재능기부 활동 펼쳐
상태바
문태고, 지역교육공동체와 보훈선양 재능기부 활동 펼쳐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10.25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움을 나눠 함께 성장하는 지역 유관기관 공동 나라사랑 프로젝트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전남 문태고는 재학생 13명이 23일 금강어린이집을 방문해 제3회 보훈선양 창의체험 재능기부 활동을 펼쳤다고 25일 밝혔다.

문태고-전남서부보훈지청-금강어린이집이 공동으로 마련해 올해로 3년째 진행된 이 프로젝트는 나라사랑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활동으로, 세 기관은 유기적으로 소통하며 교육활동의 질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문태고 관계자는 "문태고와 전남서부보훈지청 그리고 금강어린이집의 인연은 2017년도로 거슬러 올라간다. 전남서부보훈지청이 중심을 잡고 문태고와 금강어린이집 등 세 기관이 오로지 자라나는 아이들의 올바른 역사의식 함양과 보훈선양을 발전하기 위해 손을 맞잡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올해 행사는 '마술쇼' '한반도, 태극기, 독도, 무궁화 등 데코샌드 제작하기' '홀로 아리랑 합창' 등으로 진행됐다. 2017년에는 고등학생과 유치원생이 '애국가'와 '아리랑'을 합창했으며, 지난해에는 '독도는 우리 땅 컵타 연주' '내가 만든 켈리그라피 부채 제작하기' 등의 활동을 펼친 바 있다.

금강어린이집 정석실 원장은 "우리의 삶은 혼자가 아닌 더불어 살아가야 하기에 내가 누구인지부터 성찰해 정체성을 반드시 확립해햐 한다. 그 과정에 나라사랑 교육은 필수적"이라며 "나라사랑 교육을 통해 우리 아이들이 자기 뿌리를 알고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지녀야 할 정체성/소속감/자긍심 등을 조금이나마 길렀길 소망한다"라고 말했다.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한 문태고 2학년 홍기수 학생은 "최근 공부에 지쳐서 힘들었는데, 어린이집에 가서 웃음기 많고 순수한 아이들을 보니 나도 모르게 힐링이 됐고, 즐거웠다"라며 "이런 좋은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이끌어 주신 이명주 선생님께 감사드리며, 내년에도 꼭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3년째 나라사랑 공동프로젝트를 추진해오고 있는 문태고 이명주 교사는 "올해로 3년째 진행해오고 있다는 것은 이 사업이 그만큼 교육적 효과가 크고 만족이 높다는 걸 말해준다"라며 "전남서부보훈지청 박영숙 지청장님과 금강어린이집 정석실 원장님께 감사 말씀을 드리며, 자라나는 어린이 그리고 청소년들이 '보훈'의 의미를 되새기고 애국심을 길러 나가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태고 김승만 교장은 "문태고와 전남서부보훈지청은 지난 2017년 5월에 나라사랑교육 MOU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로 보다 더 다양한 교육활동과 사업들을 시행해 오고 있다"라며 "3년 연속으로 이 공동 프로젝트가 이어져 오고 있다는 사실에 관계된 모든 분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며, 올바른 역사교육 그리고 보훈선양의 가치를 알리는 보훈교육 강화에 더욱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진=문태고 제공
사진=문태고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수능] 수학 "1등급컷 가형 92점 나형 88점 예상"(비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7명 확인.. 외대부고 3명 하나고 1명 포함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9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단독] ‘수시체제’ 고입잣대, 2020서울대 수시1단계 실적...하나고 69명 ‘3년연속’ 정상
  • [2020수능] 국어 답지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1명 확인.. 서울대 지원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