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직원들, 대학발전기금 기탁
상태바
순천대 직원들, 대학발전기금 기탁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10.17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순천대는 직원들로 구성된 직원연합회 회원 210명이 대학발전기금 1억3760여 만원을 기탁하기로 약정했다고 17일 밝혔다. 

대학본부 1층에서 진행된 이날 기탁 약정식은 고영진 총장을 비롯한 주요 보직교수, 직원연합회 양주용 회장과 직원연합회 소속 직원들이 함께 했다. 

순천대 직원연합회 양주용 회장은 "지난해 힘든 과정을 겪으며 직원들 모두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대학 발전방향을 고민해왔고, 재정적 안정이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는 적극적인 의견이 모아져 이번 기탁이 이뤄졌다"라며 "80여 년 역사의 우리 순천대가 지역과 함께 지역의 미래를 개척하고 지역 인재를 양성하며 100년을 역사를 만들어 가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에 고영진 순천대 총장은 "학교가 어려움에 처할 때마다 매번 발전기금 기탁 등으로 학교를 지지하셨던 직원 선생님들의 행보에 감사하고, 이번에 자발적으로 대학발전을 위한 마음을 모아주셔서 더욱 감사하다"라며 "학생 성공의 대학, 순천대 발전을 위해 총장으로서 최선을 다해 그 뜻이 퇴색되지 않도록 더욱 분발하겠다"고 말했다.

순천대 직원연합회는 약학대학 태동기인 2010년부터 4년 동안 약학대 발전기금 1억1030여 만원을 기탁하며 약학대 발전 기반을 다지는데 기여했고, 이번에는 1억3760여 만원을 2020년 9월까지 기탁하기로 약정함으로써 총 2억4790여 만원을 기탁하게 됐다.

순천대 관계자는 "고영진 총장 취임 후 주요 보직교수, 졸업생, 지역 기업 대표 등 대학발전을 바라는 각계의 성원이 이어져 발전기금 기탁이 늘었고, 취임 5개월 만에 총 30억6000여 만원의 발전기금이 약정됐다"고 말했다.

사진=순천대 제공
사진=순천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 서울대 수시최초 톱100, 하나고 외대부 대원외 톱3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톱80.. 하나고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2021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78대1.. 40개 미달
  • 2021 SKY 수시추합 4666명 59.9% .. 서울대 172명 7%
  • [2021정시경쟁률] 고려대(마감전날) 0.98대1.. 40개 미달
  • 2021정시 SKY 환산점수 배치표.. 서울대 의예 412.64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