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건국대 몸문화연구소, 8월부터 제1회 인문학 아카데미‘마이크로 인문학’ 저자 특강
  • 조익수 기자
  • 승인 2014.07.30 10:26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조익수 기자] 건국대 몸문화연구소(소장 김종갑 교수)는 8월 한 달간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일상 생활과 삶의 문제들에 대한 인문학적 해법을 제시한 저서 ‘마이크로 인문학’ (전4권 세트)의 저자들이 직접 시민들과 대화하고 강연하는 ‘제1회 인문학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제1회 인문학아카데미는 8월 한 달간 매주 화요일 저녁 7~9시 건국대 경영대학에서 열리며 첫 강의(8월5일)는 김종갑 교수(몸문화연구소 소장)의 ‘생각, 의식의 소음’, 두 번째 강의(8월12일)는 김운하 소설가의 ‘선택, 선택의 재발견’, 세 번째(8월19일)와 네 번째(8월26일) 강의는 최은주 연구원의 ‘죽음, 지속의 사라짐’과 이근세 국민대 교수의 ‘효율성, 문명의 편견’을 주제로 이뤄진다.

건국대 몸문화연구소는 ‘어떻게 하면 잘 살 것인가?’를 주제로 누구나 살면서 갖게 되는 작은 질문과 일상생활의 절실한 문제들을 가지고 독자들과 소통하기 위해 그동안의 시민인문강좌를 기반으로 ‘마이크로 인문학’을 집필하였으며, 저자들과 시민들이 함께 대화하는 자리를 통해 더 친숙한 삶의 인문학을 만들기 위해 이번 인문학 아카데미를 기획했다.

   
 

건국대 몸문화연구소는 몸이라는 일상적이고 친숙한 주제로 시민과 ‘소통’하기 위해 2007년에 설립된 연구소로 출판과 대중강연 등으로 활동 폭을 넓혀왔으며 그동안 축적된 경험과 연구를 바탕으로 올해 초 ‘마이크로 인문학’ 시리즈를 내놓았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조익수 기자  iska@veritasnews.kr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익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