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전남 순천 한정식집 '대원식당', "26가지 반찬이 상다리 휘게"
상태바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전남 순천 한정식집 '대원식당', "26가지 반찬이 상다리 휘게"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9.09.23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20일 방송된 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선 허영만이 인요한 박사와 전남 순천을 방문했다. 

허영만은 인요한 박사와 전남 순천의 한정식집 '대원식당'을 찾았다. 인요한 박사는 한국형 앰블런스를 개발했다. 대원식당은 순천을 대표하는 식당 중 한 곳으로 고택에 위치해 있다. 인요한은 "한 30년 전부터 계속 다닌 식당이다. 집도 지은지 100년 넘었다고 한다. 대단한 집이다. 상다리가 부러지는 휘는 집으로 유명하다"라고 칭찬했다.

인요한은 "호남지방 음식이 맛있는 이유가 있다. 귀족들이 유배 생활을 여기서 많이 했는데 한양에서 요리사만 데리고 왔다. 음식 재료가 풍부하고 요리사들의 집합장이 돼서 음식이 발전했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한 상 가득 두겹으로 26가지 반찬이 나왔다. 방풍나물 무침, 주꾸미 양념구이, 돼지불고기 석쇠구이, 삼채무침, 표고버서조림, 청각나물, 토하 고추김치, 칠게 된장조림, 꼴뚜기 젓, 토하젓, 진석화 젓, 금풍생이 구이등이 나왔다. 

김희숙 사장은 "우리 집에서는 이게 서민 밥상이다. 여름에 먹는 백조기구이다. 여름에 이게 제일 맛있다"고 추천했다.

허영만은 "인요한 박사가 금풍생이를 좋아한다고 했지? 우리 아버지는 금풍생이하고 도미하고 있으면 금풍생이를 드셨다"고 하고 인요한도 "금풍생이가 더 맛있다"고 거들었다. 전라도 방언 금풍생이는 하스돔과에 속하는 군평서니로 내장과 대가리까지 먹을 수 있다.

금풍생이에 대해 사장은 "맛이 좋아서 별칭으로 샛서방 고기라고 한다"고 하자 허영만은 "본서방 안 주고 감춰놨다가 색정을 나누는 서방 준다는 뜻이다"고 설명했다.

인요한.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인요한 허영만.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대원식당'.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대원식당' 한정식.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주꾸미 양념구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돼지불고기 석쇠구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토하 고추김치.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금풍생이 구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한정식.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백조기구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금풍생이 구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4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고려대 2020 파격 입결공개.. 충원율 교과등급 등 총망라
  • 2020 네이처인덱스 서울대 국내1위.. KAIST 연대 성대 UNIST 톱5
  • 2021수능 물수능되나.. '재학생/재수생 격차' vs '변별력 확보' 딜레마
  • [2022SKY] 서울대 고대 정시 ‘영어 3등급 이하 역전 어려워져’..연대정시 '수시이월로 50% 육박할듯’
  • 현장흔드는 수능연계 EBS교재 ‘제시문’ 파장 ..'안일한 대응 오히려 현장반발 키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