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우(대입) 2020 대학별고사
2020 서강대 모의논술 어떻게 나왔나.. '올해경향 가늠잣대'선발인원 235명 ‘전년대비 111명 감소’
  • 유수지 기자
  • 승인 2019.09.23 15:12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유수지 기자] 서강대가 2020학년 모의논술 자료집을 20일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자료집에는 모의논술 기출문제와 출제의도/해설/채점기준은 물론, 예시답안이 함께 담겼다. 서강대 논술고사를 앞둔 수험생이라면 필히 활용해야 할 자료다. 모의논술은 출제주체인 대학이 직접 주관한다는 점에서 당해 출제형식과 작성요령을 가장 직접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잣대이기 때문이다. 특히 서강대는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논술 가이드북도 함께 공개하고 있는 만큼, 가이드북을 통해 논술전형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도를 함께 높일 수도 있다. 

서강대 논술은 올해도 지난해와 동일한 전형방법을 유지한다. 논술고사80%+교과10%+비교과10%로 합산하며 수능최저를 적용한다. 모집인원은 지난해 346명에서 올해 235명으로 크게 줄었다. 수능최저는 계열 구분없이 국어 수(가/나) 영 사/과탐 중 3개 등급합 6이내, 한국사 4등급이내를 만족하면 된다. 탐구는 2과목을 응시해야 하지만 상위1과목만을 반영한다. 

논술고사는 계열별로 유형이 분리된다. 인문계 영미문화계 사회과학부 경제학부 경영학부 지식융합미디어학부는 인문/사회과학 관련 제시문과 논제가 출제된다. 경제학부와 경영학부 시험에 수리논술은 포함되지 않지만 제시문에 통계자료, 도표, 그래프 등이 제시될 수 있다. 총 100분간 2문제가 출제되며 문제1은 40%, 문제2는 60% 비율로 반영한다. 문제당 답안 작성 분량은 800~1000자다.

수학 물리학 전자공학 컴퓨터공학 화공생명공학 기계공학은 수리 관련 제시문과 논제로 출제한다. 과학 문제는 출제하지 않는다. 100분간 2문제가 출제되며 문제1 40%, 문제2 60% 비율로 반영하는 점은 인문계열과 동일하다. 답안 글자수 제한은 없다. 문제당 1쪽 이내로 작성하면 된다.

2020수시에서 논술 최종경쟁률은 95.33대1을 기록했다. 235명 모집에 2만2403명이 지원했다. 최고경쟁률을 기록한 모집단위는 화공생명공학이다. 18명 모집에 2471명이 지원해 137.28대1의 경쟁률이다. 컴퓨터공학105.06대1(18명/1891명) 기계공학104.56대1(16명/1673명) 경영학104.24대1(42명/4378명) 전자공학101.78대1(18명/1832명) 등의 순으로 뒤를 이었다.

최저경쟁률을 기록한 모집단위는 물리학이다. 10명 모집에 720명이 지원해 72대1의 경쟁률이다. 수학73.3대1(10명/733명) 영미문화계74.6대1(15명/1119명) 인문계77.27대1(26명/2009명) 경제학85.63대1(24명/2055명) 등의 순이다.

서강대가 2020학년 모의논술 자료집을 20일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자료집에는 모의논술 기출문제와 출제의도/해설/채점기준은 물론, 예시답안이 함께 담겼다. 서강대 논술고사를 앞둔 수험생이라면 필히 활용해야 할 자료다. /사진=서강대 제공

<2020모의논술 어떻게 나왔나.. 인문사회>
서강대가 이번에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2020 모의논술 자료집’에 따르면 인문계열(인문사회) 문제는 (가)~(사) 7개 제시문이 주어졌다. 문제는 ‘(가)의 주요 주장이 성립되기 위한 전제를 (나)~(다)를 활용해 기술하고, 그 주장의 실행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은 (라)~(마)를, 그에 대한 해결 방안에 대해서는 (바)~(사)를 참고해 서술하라’는 내용이다. 근대 국가와 권력의 존립 기반으로서 사회계약설에 입각한 법치주의의 의미와 전제를 파악하고, 법치주의 실행에서 당면하는 근원적인 문제와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주어진 자료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제시할 수 있는지 확인하는 문항이다. 교과서를 포함한 복수의 텍스트로부터 주요 주장을 파악하고 그 근거를 관련 자료에서 찾아낼 수 있는지를 함께 평가한다.

제시문 (가)는 고등학교 ‘법과 정치’ 교과서에 담긴 내용이며 국가와 정치권력의 정당성은 합법성에 근거하는 것으로, 모든 권력은 법에 근거해 행사해야 한다는 법치주의의 원리를 주장하고 있다. (나)는 로크의 ‘통치론’에서 법치의 형식적 요소인 구성원간의 합의와 동의에 따른 사회계약설을 제시하고 있다. (다)는 김영란의 ‘열린 법 이야기’에서 법치의 내용적 요소라 할 수 있는 ‘법의 목적=정의의 개념’이 플라톤을 거쳐 아리스토텔레스에서 변화하고 있는 내용을 담고 있다. (라)의 고등학교 ‘동아시아사’ 교과서에 나온 하세가와 데루의 사례는 국가권력이 비윤리적인 목적으로 법을 사용할 경우 시민의 저항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는 점을, (마)의 ‘시민적 및 정치적 권리에 관한 국제 규약’에서는 개인의 자유를 법이 제한할 수 있는 범위의 문제를 다루고 있다. (바)에서는 6차~9차 개헌의 주요 내용을 표로 확인할 수 있으며 (사)에서는 호주제 폐지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법치주의의 실행상 나타날 수 있는 제 문제를 시대와 사회적 조건, 시민의 합의 등을 통해 법을 끊임없이 개정해 나가며 해결했던 과정을 확인할 수 있다.

<2020모의논술 어떻게 나왔나.. 경제경영>
인문계열(경제경영) 모의논술은 (가)~(마) 5개 제시문이 주어졌다. 문제는 ‘무상급식 논쟁에 참여한 제시문 (마)의 참가자들 의견을 찬성과 반대로 분류하고, 이들의 의견을 (가)~(라)의 제시문과 연결지어 무상급식 찬성과 반대 입장을 각각 논증하라’는 내용이다. 고등학교 ‘사회’ ‘생활과 윤리’ ‘경제’ 과목에서 공통적으로 다루고 있는 효율성과 형평성(공평성), 공정한 분배에 관한 이해도를 평가하고 이를 현실 세계의 실제 문제에 구체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지를 확인하는 문항이다. 수험생은 제시문에 등장하는 분배적 정의관을 정확히 숙지한 뒤, 무상급식 논쟁의 과정에서 등장하는 다양한 주장에 대해 그 본질을 정확히 간파할 수 있어야 한다.

특히 이번 경영경제 문제의 정답 서술에는 다음의 두 가지 사항도 유의할 필요가 있다. 첫째 제시문 (나)의 공리주의의 경우, 박씨와 최씨 모두 자기 주장의 근거로 활용되고 있다. 즉, 공리주의적 관점은 특정 사안이 사회 전체의 후생을 증가시키는가 혹은 감소시키는가에 따라 찬성 혹은 반대의 입장을 취하게 되는 것이다. 둘째, 정씨의 반대 주장은 ‘공정한 분배’ 개념 혹은 공정성에 기인하고 있지 않다. 동일한 비용 대비 식단의 질적 하락이 우려된다는 것은 공정성이 아닌 효율성 측면에서의 주장이다. 논쟁에 참여한 다른 이들의 주장과 맥락이 다른 주장임을 간파할 수 있어야 한다. 

제시문 (가)는 고등학교 ‘경제’ 교과에 등장하는 ‘효율성’ 개념을 설명한 뒤, 이와 함께 중요한 정책적 목표라 할 수 있는 ‘공정성’ 개념에 대해 설명한다. 효율성의 문제와 달리, 공정성의 문제는 주관적 가치판단에 의존할 수밖에 없음을 강조하고 있다. (나)~(라)에서는 공정성에 관한 주요한 가치판단을 소개한다. 제시문들은 고등학교 ‘생활과 윤리’, ‘사회’ 교과서와 ‘10대를 위한 JUSTICE 정 의란 무엇인가’ 등에 등장하는 공리주의, 롤즈의 정의론, 자유 지상주의적 정의관에 관해 간략히 설명하고 있다. (마)는 무상급식 논쟁상의 여러 가능한 주장을 간략히 요약해 제시하고 있다.

<2020모의논술 어떻게 나왔나.. 자연>
자연계열 모의논술은 (가)~(라)의 4개 제시문과 문항 4개로 구성됐다. 제시문 (가)를 통해서는 매개변수방정식을 이해하고 이로부터 속력/속도의 크기를 계산할 수 있다. (나)에서는 타원의 방정식, 음함수와 삼각함수의 미분, 접선 등의 개념을 이해해야 주어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다)에서는 수열이 주어진 함수의 함숫값으로 나타날 때, 수열의 성질을 이용해 다양한 복합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라)는 공간 도형에서 구의 외부의 한 점에서 구에 접선들을 그을 때 발생하는 접점들의 자취에 의해 형성된 도형을 유추한 뒤 정적분의 정의를 이해하고 이를 활용하면 입체도형의 부피를 구할 수 있다. 

문제1은 삼각함수를 이용해 얻어지는 매개변수방정식의 점 (1,0)에서 속력과 가속도의 크기를 묻는 문항으로 삼각함수의 성질과 삼각함수의 미분을 정확히 알고 있어야 풀이가 가능하다. 문제2는 제시된 두 곡선이 동일한 접선을 가질 수 없음을 보여야 하는 문항으로 미분을 이용한 두 함수의 대소관계를 밝힐 수 있어야 한다. 문제3은 수열의 응용문제로서 속도와 거리의 관계와 시간에 관한 수열의 일반항을 얻고 극한값을 정확히 계산할 수 있어야 한다. 문제4는 공간 도형의 자취에 관한 문제로서 자취에 대한 개념을 알고 적분을 통해 알려진 도형의 부피를 계산할 수 있어야 한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유수지 기자  sj@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