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여대, 개교 50주년 기념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대동제' 축제 열어
상태바
수원여대, 개교 50주년 기념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대동제' 축제 열어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9.20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수원여대는 개교 50주년을 기념해 18일과 19일 양일간 인제캠퍼스 일대에서 재학생/교직원/지역주민들과 함께 소통하는 '대동제' 축제를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수원여대와 제50대 총학생회(새봄)가 주최한 이번 대동제는 수원시민들과 함께한 '수원노래자랑'을 시작으로 다양한 레크레이션, 재학생 공연, 학과별 부스체험 등으로 운영됐다.

특히, 축제 기간 동안 대학구성원, 동문, 산업체, 지역주민들이 기부한 물품으로 열린 '공감플리마켓'의 판매 수익금은 미혼모 여성단체에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축제기간 초대가수로는 마마무, 청하, 길구봉구, 황인욱, 밴디트, 스텔라 장의 공연이 있었으며, 축제 마지막 날에는 개교50주년을 자축하기 위한 불꽃축제를 함께 하며 뜻깊은 화합의 장으로 진행됐다.

박재흥 총장직무대행은 "개교 50주년을 맞아 지역주민과 대학구성원이 함께 자리를 빛내 더욱 의미 있었고, 앞으로 지역과 상생하며 대학 발전에 기여하는 대학으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수원여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19 10월 모의고사] 10월학평 등급컷 2년간 어떻게 나왔나
  • [2019 10월 모의고사] ‘충격의 수(나)’ 예상1등급컷 75점, 최근 3년간 ‘최저’.. 국94점 수(가)92점
  • [2019 9월 모의고사] 올해 ‘불수능’되나.. '국어 수학 모두 어려워'
  •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전남 순천 한정식집 '대원식당', "26가지 반찬이 상다리 휘게"
  • '동백꽃 필 무렵' 이진희, 짧은 등장에도 빛난 존재감
  • [2019 9월 모의고사] 등급컷 적중률.. 이투스 최다 진학사 최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