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영진전문대 컴퓨터응용기계계열, '전국 대학생 금형 3차원 CAD기술경진대회' 금상 3개 수상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9.20 18:05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영진전문대는 컴퓨터응용기계계열 2학년 박세형 학생이 20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세종시)에서 열린 '제16회 전국 대학생 금형 3차원 CAD기술경진대회' 시상식에서 프레스다이(프레스 금형설계) 분야 금상인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이날 밝혔다. 김보성 학생과 박원규 학생은 몰드(플라스틱 금형설계)분야에서 각각 금상인 교육부장관상과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을 차지했다. 이로써 영진전문대는 전국 대학생 금형기술대회에서 금상 3개를 차지하며 금형 설계분야 최고임을 입증했다.

대학생 금형 3차원 CAD기술경진대회는 금형설계 전공자의 3차원 CAD 금형설계 활용능력을 증진시켜 기업 맞춤형 핵심 설계인력을 육성하고, 뿌리산업인 금형산업의 국제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자 2004년부터 한국금형공업협동조합이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주최하고 있다.

올해 대회는 전국 19개 2․4년제 대학 재학생 100여 명이 참가해, 3D Mold설계와 3D Press Die설계 분야로 나눠 실력을 겨뤘다.

금상을 차지한 박세형 학생은 "우리 계열은'NCS과정평가형자격 과정'을 도입, 수업이 곧 자격과정이자, 현장 실무중심이라 CAD실력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었다"고 말했다.

컴퓨터응용기계계열 안상욱 부장(교수)은 "대구/경북은 물론 전국 산업체와 주문식협약 및 산학협동 협약에 더해 삼성, LG 등 대기업 등에서 풍부한 경력을 쌓은 교수들이 현장성을 살린 강의와 실습으로 기계분야 전국 최고 인재 배출로 자리매김했다"라며 "특히 'NCS과정평가형자격 과정' 운영으로 기계설계산업기사, 프레스금형산업기사 자격시험에 90%에 육박하는 합격률을 자랑한다"고 말했다.

(왼쪽부터)박세형(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 박원규(중소벤처기업부장관), 김보성(교육부장관상)학생 /사진=영진전문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