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 부티크' 김선아, 출생의 비밀? 총수의 핏줄!
상태바
'시크릿 부티크' 김선아, 출생의 비밀? 총수의 핏줄!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9.09.20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시크릿 부티크' 김선아가 흡인력 높은 연기로 안방극장을 숨죽이게 했다. 19일 방송된 SBS '시크릿 부티크' 3-4회는 제니장(김선아 분)이 그토록 데오그룹 총수의 자리에 오르고자 하는 진짜 이유가 밝혀졌다.

제니장은 데오그룹 총수의 숨겨진 진짜 핏줄이다. 하지만 현재의 회장 김여옥(장미희 분) 때문에 어머니를 비롯해 모든 것을 빼앗긴 채 보육원에서 자랐다. 제니장은 김여옥이 탐내는 국제도시개발 카드를 내세워 장남 위정혁(김태훈 분)과 우여곡절 끝에 결혼식을 올렸다. 김선아는 슬픔과 결연한 감정이 묻어나는 눈빛 연기로 시청자들로 하여금 제니장에게 심상치 않은 비밀이 있음을 추측하게 했다.

그리고 김여옥이 어떻게 모두를 속이고 데오가에 입성했는지, 제니장이 김여옥 때문에 겪은 어린 시절의 이루 말할 수 없는 아픔이 공개되며 앞으로 제니장이 벌일 통쾌한 복수를 기대하게 했다. 제니장은 데오가에 발을 들인 후 부티크 대표로서 빼어난 전략을 펼치며 정재계 비선실세의 자리에 오른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그 누구도 제압할 수 있는 카리스마와 함께 권력의 가장 꼭대기에 반드시 올라야 하는 슬픈 비밀이 있다.

제니장은 지금껏 볼 수 없었던 든든하고 닮고 싶은 '워너비 캐릭터'다. 이날 방송도 국제도시개발 사업을 실행하기 위해 필요한 도준섭 시장(김법래 분)의 파렴치한 범죄 사실을 알게 된 후 도시장을 단번에 제압하고 위기를 돌파할 전략을 찾는 빠르고 정확한 두뇌회전이 감탄을 유발했다. 또한 상대의 수를 앞서 읽고 판세를 뒤집는 비상한 판단력을 가졌다. 여기에 스스로를 믿고 강단 있게 나아가는 결단력까지 갖춰 믿고 지지하고 싶은 인물이다. 김선아는 매 작품 새로운 캐릭터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가는 '캐릭터 장인 배우'답게 이번에도 전무후무한 매력 넘치는 캐릭터를 만들었다.

김선아. /사진=SBS '시크릿 부티크' 캡처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19 10월 모의고사] 10월학평 등급컷 2년간 어떻게 나왔나
  • [2019 10월 모의고사] ‘충격의 수(나)’ 예상1등급컷 75점, 최근 3년간 ‘최저’.. 국94점 수(가)92점
  • 2021 의대선발 ‘역대 최대’ 2977명..강원대 의대전환 확정
  • 2020 US뉴스 세계대학순위.. 서울대 성균관대 KAIST 고대 연대 톱5
  • [2019 10월 모의고사] 등급컷 이투스 발표.. 국94점 수(가)93점 수(나)75점
  • 2019 전국자사고 의대진학률 11.9%.. ‘의대 입시통로 아니라 학교별 특성 뚜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