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T, 'Link U 사업' 시작.. 해외진출 한국기업에 외국인 학생 취업 연결
상태바
UST, 'Link U 사업' 시작.. 해외진출 한국기업에 외국인 학생 취업 연결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9.17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총장 문길주, 이하 UST)는 2019년 9월 Link U(이하 링크유)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링크유 사업은 해외시장에 진출 또는 예정인 한국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R&D 인력을 UST 외국인 학생 중에서 발굴 및 양성하여 채용까지 연계하는 ‘외국인 학생-기업 매칭’ 사업을 의미한다.  

UST는 대한민국 국가연구소대학원으로서 중소·중견기업의 지속적인 R&D 인력 부족 현상을 해소하고 정부의 신남방정책 및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에 적극 대응하고자 본 사업을 기획했다. UST 외국인 학생 중 한국어가 가능하고 해외 현지문화가 체득된 R&D 인력을 기업과 공동으로 양성하는 교육모델인 것이다. 2019년 9월 기준 링크유 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오스템임플란트㈜, ㈜캐스텍코리아, 비나텍㈜, ㈜엔지켐생명과학, ㈜피디젠 총 5개이다.
 
UST는 오는 11월까지 링크유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별 모집분야를 확정하고 학생을 선발할 예정이다. 최종 선발된 외국인 학생들은 학위과정 동안 기업에서 실시하는 단기 인턴십, 멘토링 그리고 UST에서 제공하는 비즈니스 한국어 수업 등 맞춤형 교육을 받게 된다. 졸업 후에는 해당 기업에 채용되어 정식 근무를 시작한다.  

한편, UST는 17일(화) 오후 2시 UST 본부에서 링크유 협정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정식에는 문길주 총장과 스쿨 대표교수를 비롯하여 오스템임플란트㈜ 박정수 이사, 비나텍㈜ 홍성환 이사, ㈜캐스텍코리아 윤호성 상무이사, ㈜엔지켐생명과학 김혜경 부회장, ㈜피디젠 안광성 대표이사 등 총 총 3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링크유 사업을 통해 우수한 UST 외국인 인재를 양 기관이 공동 발굴 및 육성하여 채용까지 연계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는데 뜻을 모았다.

문길주 총장은 “UST 외국인 학생의 국적은 베트남, 파키스탄, 인도네시아, 인도 등 총 40개국으로 매우 다양하며 비율 또한 전체 학생의 32%를 차지하고 있다”며 “링크유 사업을 통해 한국 기업에 정착을 희망하는 외국인 학생들을 적극 발굴하여 국가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UST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전형변화 주목.. 고려대 수능최저 미적용 학종 신설
  • [2020정시경쟁률] 상위15개대 5.29대1 ‘2년연속 하락’.. 중앙대 9.88대1 ‘최고’
  • [2021대입잣대] 상위15개대 평균 취업률 68.5%.. 성대 77% ‘3년연속 최고’, 한대 인하대 톱3
  • [2020정시]'마지막 합격 찬스'..남은 입시 일정 체크
  • 대학기숙사 놓치면, 공공부문 기숙사.. 모집기간 확인해 결정 '서둘러야'
  • [2020정시경쟁률] 37개의대 6.21대1 ‘소폭상승’.. 인하대 25.22대1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