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대, 외국인 유학생들 위한 '한복문화 체험' 실시
상태바
경상대, 외국인 유학생들 위한 '한복문화 체험' 실시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9.11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나시티협동조합 주관.. 경상대 외국인 유학생 120명 참여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경상대는 외국인 유학생 120여 명을 대상으로 11일 학내 예절교육관에서 '한복문화 체험' 행사를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에나시티협동조합 주관으로 실시된 이번 체험 행사는 진주시에서 지원하고 에나시티협동조합에서 진행하는 문화예술진흥기금 사업으로 마련됐다. 체험은 한복 입기, 한복 입고 교내 둘러보기, 떡메치기,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 등으로 진행됐다.

에나시티협동조합 관계자는 "추석을 맞이해 외국인 유학생이 전통한옥과 한복체험을 통해 우리 전통문화의 다양성을 향유하며 또한 교정을 함께 둘러보며 학교에 대한 애정을 느끼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라며 "학생들이 개인 누리소통망서비스(SNS)를 통해 학교를 알리는 데에도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취업 경쟁과 스펙 쌓기에 지친 몸과 마음을 위로받고 자존감을 회복할 여유를 가지며, 역동적인 젊은 세대의 전통문화 체험 참여가 유네스코 창의도시를 위한 밑거름이 되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사진=경상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수시 정시 모두 잡는' 2021고입 선택법.. '여전히 특목자사 최우선'
  • [2021수시] ‘대학간판 보다 취업실질’ 상위15개대 주요 특성화학과
  • '봉바타' 샤론 최, 외대부고 국제반 출신 미국 USC 영화 전공
  • 컴공, 서울대 자유전공 최다선택 ‘급부상’.. ‘경영제치고 출범 이래 첫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