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생활
'라디오스타' 장항준-윤종신, 25년산 '브로맨스' 선공개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9.09.11 15:43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영화감독 장항준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윤종신과 '브로맨스'를 뽐냈다. 오늘(11일) 방송될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장항준, 윤종신의 25년산 '브로맨스'가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장항준은 윤종신에게 25년 내내 내리사랑을 받고 있다고 고백했다. 그는 "되게 행복했어요, 같이 청춘을 보냈던 시절"이라며 과거 회상을 이어갔다. 장항준은 윤종신에게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털어놓았다. 두 사람의 동거(?) 시절은 물론 그의 어려웠던 신혼 시절에도 윤종신이 살림살이부터 음식까지 하나하나 다 챙겨줬다고.

그는 "친구라는 이유로 매번 와서 도와준 게 항상 고마웠다"라며 진심을 전해 윤종신을 감동케 했다. 윤종신 역시 "항준이랑 같이 있으면 웃겼다"라며 자신이 도와준 만큼 웃음을 받았다고 덧붙여 참된 우정을 선보였다. 당시 장항준은 윤종신의 도움에 "또 해줬으면 좋겠다!"라고 생각했다고. 그는 쌀을 사 온 윤종신에게 "종신아, 잡곡 좀 섞어야겠다~"라며 농담을 날렸다고 털어놔 모두를 폭소케 했다.

뿐만 아니라 장항준은 "이제는 어딜 가도 항상 제가 먼저 계산한다. 그게 기분이 좋더라"라며 윤종신에게 받은 도움을 베풀고 있다고 고백해 훈훈한 마무리를 지었다.  

장항준, 유세윤, 김이나, 박재정이 함께하는 MC 윤종신의 마지막 방송 '윤따의 밤' 특집은 오늘(11일) 추석 연휴 편성 변경으로 인해 밤 10시 50분 방송될 예정이다.

윤종신 장항준 등.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신승희 기자  pablo@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승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