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석장학회, 경북대생에게 장학금 2250만원 전달
상태바
효석장학회, 경북대생에게 장학금 2250만원 전달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8.23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경북대는 효석장학회가 23일 경북대 본관 3층 제1회의실에서 경북대생 15명에게 1인당 150만원씩 총 225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이날 밝혔다.

효석장학회 장학금은 학교 생활이 성실하고, 학업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의 안정적인 학업 여건 조성을 위해 전달하고 있다.

효석장학회를 설립한 고(故) 조운해 전 이사장은 경북대 의대의 전신인 대구의과대학을 1950년에 졸업했다. 1994년부터 2006년까지 12년간 경북대 총동창회장직을 맡았으며, 경북대 동창회관을 건립하고 경북대와 동창회 발전을 위한 기금을 출연했다. 특히 모교 후학 양성을 위해 1995년에 사비 13억원을 출연, 재단법인 효석장학회를 설립했다. 설립 첫해 학부생 11명에게 장학금 1100만원을 지급한 이래 학부 및 대학원생 총 1000여 명에게 16억여 원을 지급해오고 있다. 조운해 전 이사장은 올해 3월 향년 94세로 별세했다. 현재 장남인 한솔그룹 조동혁 명예회장이 2017년 3월부터 이사장에 취임해 그 뜻을 이어오고 있다.

사진=경북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수능] 수학 "1등급컷 가형 92점 나형 88점 예상"(비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7명 확인.. 외대부고 3명 하나고 1명 포함
  • [단독] ‘수시체제’ 고입잣대, 2020서울대 수시1단계 실적...하나고 69명 ‘3년연속’ 정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9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2020수능] 국어 답지
  • [2020 수능] 영어 답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