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기장학재단, 동아대 자연대 학생들에게 장학금 전달
상태바
윤상기장학재단, 동아대 자연대 학생들에게 장학금 전달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8.23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동아대학교 자연과학대학(학장 박상원)은 성적이 우수하고 학업에 열의가 있는 소속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해 (재)윤상기장학재단이 올해도 4명의 학생에게 각각 15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22일 오전 동아대 승학캠퍼스 자연과학대학에서 열린 장학금 전달식에는 장학재단 이사장을 맡고 있는 박 학장을 비롯 자연대 교수들과 장학생 등이 참석했다.

(재)윤상기장학재단은 지난 1997년 작고한 故윤상기 화학과 교수의 유언에 따라 유가족이 2억 원을 출연, 같은 해 설립됐으며 현재 12명의 자연대 교수들이 재단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장학재단은 재단 수익금과 자연대 교수들이 매월 일정 금액 전달한 기부금을 더해 올해까지 112명의 학생에게 모두 1억 8,000여만 원을 지원했다.

올해 장학금을 받은 학생은 정민경(화학과 3), 옥수민(수학과 2), 김성현(신소재물리학과 2), 박성주(생명과학과 2) 학생 등 4명으로, 이 가운데 김성현 학생은 “의미 있는 장학금을 지원해주셔서 감사하고 이번 기회를 통해 더욱 학업에 몰두하는 학생이 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박 학장은 “많은 학생들이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故윤상기 교수님을 비롯한 여러 교수들이 뜻을 모은 윤상기장학재단이 어느덧 22년의 역사와 전통을 가진 장학재단이 됐다”며 “제자들에 대한 애정과 관심이 깃든 장학금인 만큼 학생들이 그 의미를 깊이 새겨 사회에 도움이 될 지식인으로 성장하길 희망한다”고 장학생들을 격려했다.

사진=동아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수시 정시 모두 잡는' 2021고입 선택법.. '여전히 특목자사 최우선'
  • [2021수시] ‘대학간판 보다 취업실질’ 상위15개대 주요 특성화학과
  • '봉바타' 샤론 최, 외대부고 국제반 출신 미국 USC 영화 전공
  • 컴공, 서울대 자유전공 최다선택 ‘급부상’.. ‘경영제치고 출범 이래 첫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