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덕여대 졸업생, 크리틱스 초이스 댄스 페스티벌 2019 '최우수안무가'로 선정
상태바
동덕여대 졸업생, 크리틱스 초이스 댄스 페스티벌 2019 '최우수안무가'로 선정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8.19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용과 졸업생 이지현씨, '닮은 닳은 인간' 작품으로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동덕여대는 무용과 졸업생 이지현씨가 댄스포럼 주최 '제22회 크리틱스 초이스 댄스 페스티벌 2019'에서 '닮은 닳은 인간' 작품으로 '최우수안무가'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대회 심사 관계자는 "이지현씨는 한국창작춤의 안무/구성의 구조가 탄탄하고 조명/음악 효과의 높은 수준으로 주제를 잘 구현해냈다. 연습량이 매우 많았음을 확인시키는 앙상블의 호흡, 일치감 등이 엿보인다"라고 평했다.

윤수미무용단 단원인 이씨는 동덕여대에서 한국무용을 전공하고 동대학원 석사 졸업, 박사 과정을 수료했다. 윤수미무용단 무용수로서 활동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으며, 지난해 서울문화재단 최초예술지원 사업으로 개인공연 '흉금_앞가슴의 옷깃'을 선보이며 안무가로써 두각을 나타냈다.

사진=동덕여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수시 정시 모두 잡는' 2021고입 선택법.. '여전히 특목자사 최우선'
  • 컴공, 서울대 자유전공 최다선택 ‘급부상’.. ‘경영제치고 출범 이래 첫 1위’
  • '봉바타' 샤론 최, 외대부고 국제반 출신 미국 USC 영화 전공
  • [2020정시] ‘깜깜이' 추합 예비번호 개선요구 봇물.. ‘대학입장 감안해도 수요자 우선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