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한남대만의 특별한 졸업포상 ‘한남창업인재상’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8.16 08:17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한남대 중국경제통상학과 4학년 오주연 학생(24.사진)은 오는 16일 열리는 후기 학위수여식에서 이덕훈 총장으로부터 ‘한남창업인재상’을 수여받는다.

한남창업인재상은 한남대에만 있는 특별한 상이다. 한남대는 ‘창업최강’을 슬로건으로 창업 교육에 집중하고 있는 만큼 창업에 남다른 감각을 갖고 노력을 기울인 학생에게 창업인재상을 수여한다.

오주연 학생은 대학 2학년 시절부터 창업에 관심을 갖고 창업동아리 활동과 각종 창업 프로그램에 참여하기 시작했다. 한중 예비창업인재 육성 프로그램인 ‘런차이21’에 참여해 중국 현지에서 창업 교육을 받기도 했다.

오 씨는 중국경제통상학과 학생들과 전공을 살려서 국내 중소기업이 중국 시장에 진출할 때 필요한 계약서와 서류, 절차 등의 무역활동을 연계하고 번역, 홈페이지 등을 지원하는 ‘한중무역정보 제공사이트 TPK‘를 최근 창업했다. 현재 홈페이지 오픈을 준비하면서 지역의 중소기업 몇 곳과 벌써 계약 체결이 진행 중이다.

오 씨는 “국내 기업들이 중국시장에 진출할 때 중소기업들은 전문팀이 없어 고전을 하는 경우가 많은 것을 보고 창업을 하게 됐다”며 “이 사이트가 자리를 잡으면 중국 업체들을 대상으로 하는 어플리케이션 개발과 홈페이지 개발 등을 지원하는 IT전문 업체를 추가로 창업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한남대는 제57회 2018학년도 후기 학위수여식을 16일 오후 1시30분 교내 성지관에서 개최하고, 학사 566명, 석사 132명, 박사 19명, 공개과정수료 62명 등 총 779명의 졸업생을 배출한다.

이날 재학생 중 총 697시간의 사회봉사활동을 펼친 강윤정씨(24. 경영학과)가 한남봉사상 최우수상을, 총 629시간 봉사활동을 한 박도은씨(24. 글로벌비즈니스전공)가 우수상을 각각 수상한다.

오주연 학생 /사진=한남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