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외국인 유학생 문화체험 '난타공연' 관람
상태바
남서울대 외국인 유학생 문화체험 '난타공연' 관람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7.12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남서울대는 국제교육원 한국어학당 학생들이 11일 서울 명동에서 '난타공연'을 관람하며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공연관람에 참가한 320명 학생들은 모두 한국어능력시험평가(TOPIK) 성적 취득 후 남서울대 학부과정으로 진학할 예정이다.

윤태훈 대외국제교류처장은 "이번 행사는 유학 중인 학생들에게 낯선 타국생활과 학교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우리문화를 소개하고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는 점에서 뜻깊은 행사였다"라며 "이번 난타공연 단체 관람을 통해 같이 공부하고 있는 학생들이 낯선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으며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남서울대는 앞으로도 외국인 학생들이 대학생활에 잘 적응하고 한국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많은 기회들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남서울대는 약 1100여 명의 외국인 유학생이 국제교육원, 학부, 대학원에 재학 중이며, 올해 4월에는 '외국인 유학생의 날'을 통해 전체 1000명의 외국인 유학생 행사도 성황리에 치뤘다. 또한 2년 연속 교육부 지정 외국인 유학생 유치/관리 인증기관으로 선정됐으며, 국립국제교육원 주관 TOPIK 우수시행기관, 정부초청장학생 단기연수 운영기관 등 글로벌 교육 프로그램을 잘 운영하고 있는 대학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사진=남서울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수능] 수학 "1등급컷 가형 92점 나형 88점 예상"(비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7명 확인.. 외대부고 3명 하나고 1명 포함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9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단독] ‘수시체제’ 고입잣대, 2020서울대 수시1단계 실적...하나고 69명 ‘3년연속’ 정상
  • [2020수능] 국어 답지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1명 확인.. 서울대 지원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