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공주대, 재외동포와 함께하는 '세계 언어/문화 캠프' 개강식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5.27 10:04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공주대는 한민족교육문화원이 공주시와 25일 한민족교육문화원 한마루관 컨벤션홀에서 공주시 관내 46명의 초/중등 학생들을 대상으로 ‘2019 세계 언어/문화 캠프 개강식’을 열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개강식에는 한민족교육문화원 원장, 공주시 관내 초/중등 입학생과 학부모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2019 세계 언어/문화 캠프’는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 교육생과 관내 초/중학생 간 쌍방향 교육 나눔 봉사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사업으로, 매주 토요일 10주간 공주대 한민족교육문화원에서 진행된다. 재외동포 학생들은 자신이 생활하며 습득한 언어와 문화를 지역 초/중학생에게 가르치며 글로벌 리더로서 봉사정신을 기르고, 관내 초/중학생들은 세계 여러 나라의 언어/문화를 자연스럽게 체험하며 국제화 시대의 일원으로서 역량을 키울 수 있을것으로 기대됐다.

강사로 참여하는 정혜심령(일본) 학생은 “우리의 언어와 문화를 배우면서 한국과 나 자신에 대해 더 잘 이해하게 됐다”라며“이 캠프를 통해 일본에 대해서도 알려주고 싶고 10주간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러시아어반에 지원한 공주여중 정유진 학생은 “평소에도 러시아에 관심이 있었지만 실질적으로 문화를 접할 수 있는 기회는 많지 않았다”며 “캠프를 통해 러시아에 대해 배울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1962년부터 시작된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은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이 주최하고 공주대 한민족교육문화원이 주관하는 프로그램으로, 현재까지 8950여 명의 재외동포학생이 수료했다. 현재 이 과정을 통해 12개국 43명의 재외동포 학생들이 한국어/한국문화/역사이해/세계시민교육 등의 다양한 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공주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