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포토뉴스
대구한의대, 지역주민과 환자를 위해 찾아가는 음악회 개최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5.24 16:20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대구한의대학교 부속 대구한방병원은 건학 60주년을 맞이해 음악회와 헌혈릴레이, 찾아가는 독도버스, 플리마켓, 한방명의강의, 의료원 개원 기념식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대구한방병원은 지난 23일 병원 잔디광장에서 지역주민과 환자를 위해 찾아가는 음악회를 개최했다.

이번 음악회는 대구문화예술회관이 주최하고 대구시립예술단이 주관한 공연으로 지역주민의 정서함양 및 문화예술 창달은 물론, 병원 환자들과 가족들에게 감사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기획했다.

병원은 신체의 건강을 돌보고, 예술은 우리의 정신과 마음을 풍요롭게 만든다는 신지연 사회자의 멘트로 시작된 음악회는 △영화 닥터지바고의 Somewhere my love, 할아버지의 11개월, volare 등 아코디언과 기타의 하모니를 보여준 조이앤 빅타이거의 공연을 시작으로 △DAC 브라스퀸텟의 금관 5중주 △SP ARTE의 바이올린, 피아노, 드럼 3중주 △최윤희, 조규석 성악가의 멋진 중창 등을 공연해 환자들에게 멋진 선물을 선사했다.

또한, 대구경북혈액원의 지원을 받아 대구한방병원 직원 50여명이 헌혈에 참여했으며, (재)독도재단은 찾아가는 독도버스를 운영해 대구한방병원 직원뿐만 아니라 환자와 보호자들을 대상으로 독도 사진 전시 및 인화, VR체험 등을 통해 독도의 어제와 오늘에 대해 홍보했다.

특히 매월 1회 이상 지역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한방건강강좌를 운영하고 있으며, 대구한방병원의 역사와 발자취를 한눈에 알볼 수 있는 사진전시회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행사를 주관한 대구한의대 변준석 의무부총장(의료원장)은 “이번 음악회는 대구시립예술단과 함께 환자와 가족, 학생, 주민들에게 마음의 치유를 위해 공연을 준비했으며, 우리 귀에 익은 가요와 오페라 등을 직접 듣고 즐길 수 있어 매우 좋았다.”고 말했다.

특히 대구한의대는 올해 건학 60주년을 맞아 전통 한의학의 과학화와 국제화를 통해 세계 속의 대학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한의학 발전과 의료인 육성에 매진하고 고객 개개인에 맞춘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대구한의대학교는 학생들과 지역 주민들의 힐링을 위해 경북오페라단 공연, 대구시립교향악단과 함께하는 시민행복콘서트, 시 낭송 콘서트, 해외합창단 초청 음악회 등 다양한 문화공연을 개최하고 있다.

사진=대구한의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