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극단 해, 서울대 빗물연구센터와 빗물 인식개선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빗물박사 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 한무영 교수와 극단 해의 빗물 연극 '헬프! 비레인(Help! B-rain)' 등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5.22 18:09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억압받는 사람들의 연극공간-해'(이하, 극단 해)는 16일 서울대 빗물연구센터(이하 빗물연구센터)와 빗물이용 인식 개선과 빗물 교육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양 기관은 본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빗물이용을 촉진하고, 나아가 수자원으로서의 빗물 활용을 위한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확산하는 데 상호 협력하며, SDG6(물과 위생의 보장 및 지속가능한 관리)와 빗물 교육 커리큘럼 개발에 서로 힘을 모으기로 했다.

빗물 연구 분야에서 국내외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빗물연구센터와 20년 이상 다양한 사회 문제와 인권을 이슈로 관객참여연극인 토론연극 작업을 지속해오고 있는 극단 해의 협업은 빗물 분야에서의 과학과 연극, 일상과 문화예술교육의 연결이라는 지점에서 새로운 시너지 작업을 기대하게 한다.

지난해 서울시 후원으로 제작된 빗물 활용 연극'헬프! 비-레인'은 초등학교 순회공연을 통해 호평을 받았으며, 올해에는 빗물연구센터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정보와 자문, 컨텐츠를 제공받아 더욱 탄탄하고 유익한 내용으로 업그레이드 돼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올해 '헬프! 비레인'은 게임과 비, 개구리를 좋아하는 초등학생 강호우를 주인공으로 게임 속 세계 '비레인 월드'에서의  흥미진진한 모험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유쾌발랄한 춤과 음악, 노래와 함께 관객이 극 이야기에 참여하는 체험뮤지컬 형식으로 진행된다. 내달 21일 초등학교 순회공연을 시작하며, 7월5일과 6일 양일간은 관악문화관도서관 공연장에서 화려한 무대 스펙타클을 겸비해 가족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공연 내용은 '극단 해'로 문의하면 된다.

빗물 연극 '헬프! 비레인(Help! B-rain)' 공연 장면 /사진=극단 해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