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부산대, 'VR로 만나는 한의학' 학관연 연계사업 진행한의학전문대학원, 대구한의대 한의과대학/산청군/한국한의학연구원 등과 협약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4.19 18:36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부산대는 한의학전문대학원이 18일 산청 동의보감촌에서 대구한의대 한의과대학, 산청군, 한국한의학연구원 등과 가상현실(VR)기반 유물 공유 및 교육 콘텐츠 공동개발을 위한 상호 협력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교육부의 국립대학육성(REN)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부산대 한의학전문대학원이 추진한 것으로, 대학/연구기관/지자체와 협력해 4차 산업혁명 관련 국가정책에 부응하고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자 마련됐다.

양해각서에는 각 기관이 보유한 한의학/한약 관련 유물의 가상현실(VR)기반 공유와 한의학 기반 4차 산업 융합 콘텐츠 공동 발굴 및 개발, 4차 산업혁명 인재 양성, 창의진로/창업지원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의 내용이 담겼다. 향후 사업 추진에 따라 VR콘텐츠 개발이 완료되면 부산대 한의학전문대학원에서 학내 한의학교육역사박물관은 물론이고, 대구한의대 박물관, 산청한의학박물관, 한국한의학연구원 한의학역사박물관 등이 소장하고 있는 유물과 현지 전시장을 VR로 즐길 수 있게 된다.

부산대 한의학전문대학원은 협약기관 박물관 유물을 4차 산업 정보통신 기술을 접목시켜 가상현실 체험형 교육 콘텐츠로 개발해 한의학 교육의 창의적인 학습자원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부산대 권영규 한의학전문대학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거점 국립대의 공공성과 책무성을 다하고, 한의학과 4차 산업을 접목해 체험 중심의 한의학 교육을 선도하는 등 세계 전통의학 교육 콘텐츠 시장을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부산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