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교육청,학생의 교육적 성장 위한 교육복지 추진
상태바
전북도교육청,학생의 교육적 성장 위한 교육복지 추진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3.12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학생의 교육적 성장을 위한 교육복지를 추진한다.

도교육청은 12일 오후 6층 회의실에서 교육지원청 교육복지 업무담당자 30명을 대상으로 2019년 교육복지 추진과 관련해 협의했다고 이날 밝혔다, 

계층 간 소득격차가 크게 벌어지고 가정기능이 약화 되면서 교육에서의 다양한 격차문제에 대해 학교와 지역사회의 적극적 대처가 요구되는 상황에서, 가정 배경과 관계없이 누구나 자신에게 맞는 의미있는 교육적 경험을 통해 자신의 잠재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도록 공적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2019 교육복지 사업대상은 사회·경제적 취약가정의 학생이 밀집된 학교이며, 지원 대상은 법정 저소득가정 학생이거나 담임 추천을 통해 교육복지 지원이 필요한 우선지원학생, 가정의 복합적 취약성으로 집중적인 지원이 필요한 사례관리학생 등을 포함한 전체 학생이다.

기본 방향은 ▲학생맞춤형 지원 강화 ▲학교 특성을 고려한 사업 운영 ▲교육과정 연계 ▲학교-지역 공동체 환경 조성 등이다.

도내 교육복지 학교는 340교 (중점학교 125교, 시·농어촌 연계학교 215교)이고 농어촌 연계학교는 141교(지정형 10교, 신청형 131교)이다. 교육복지 집중지원학생수는 1만7,214명이다.

교육복지조정자 9명, 교육복지사 125명 (공립 106명, 사립 19명) 등 전문인력도 배치하였다.

이 밖에도 ▲교육복지사 순회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 하는 찾아가는 연수 ▲교육복지연구회 ▲현장지원 방문 및 컨설팅 ▲교육복지 지원단 운영 ▲위기가정학생 지원을 위한 교육청-지자체 협의회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육복지 지원사업의 한계성을 극복하고 교사의 역량을 키워 교육과정에 기반한 교육복지를 통합적으로 운영할 것”이라며 “아이들의 삶과 연계한 교육복지를 추진해 자신의 꿈과 잠재력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전형변화 주목.. 고려대 수능최저 미적용 학종 신설
  • [2020정시경쟁률] 상위15개대 5.29대1 ‘2년연속 하락’.. 중앙대 9.88대1 ‘최고’
  • [2021대입잣대] 상위15개대 평균 취업률 68.5%.. 성대 77% ‘3년연속 최고’, 한대 인하대 톱3
  • [2020정시]'마지막 합격 찬스'..남은 입시 일정 체크
  • 대학기숙사 놓치면, 공공부문 기숙사.. 모집기간 확인해 결정 '서둘러야'
  • [2020정시경쟁률] 37개의대 6.21대1 ‘소폭상승’.. 인하대 25.22대1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