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코리아텍 학생, '지역 근대역사유적지 활성화 아이디어 공모전'서 대상송은혁 학생, '3D 프린터 기술 이용 역사 테마 카페'로 수상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2.21 12:16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코리아텍은 20일 다산홀에서 열린 '병천면 근대 역사 유적지 활성화 아이디어 공모전' 본선에서 '3D프린터 기술을 이용한 역사 테마 카페'를 발표한 송은혁 학생(코리아텍 산업경영학부 3학년)팀이 대상과 상금 150만원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최우수상은 'AI홀로그램을 이용한 병천면 근대 역사유적지 활성화 사업'을 발표한 충북대 김태훈 학생팀, 'FRONT(눈 앞에 펼쳐지다)'를 발표한 코리아텍 정하늬 학생팀이 각각 수상하고 팀당 상금 80만원을 받았다. 우수상은 '병천 근대 유적지 VR 안내 셔틀버스'(공주대/코리아텍), '증강현실을 이용한 나랑이 투어'(홍익대), '아우내 혁명'(코리아텍)이 각각 차지했다.

대학생의 창의적 아이디어를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에 접목해 참신한 지역발전 모델을 개발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대회에는 총 예선 16개 팀 중 10개 팀이 본선에 진출해 기량을 겨뤘다.

이규만 링크플러스사업단장은 "3.1독립 100주년 기념을 개최된 이번 공모전에서 나온 참신한 아이디어를 지역 발전에 접목해 새로운 문화산업 분야 발굴에 적극 활용하고, 앞으로도 코리아텍은 선도적인 지역문화 발전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코리아텍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