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정시경쟁률] 한양대(최종) 5.22대1 ‘하락’.. 의예 3.29대1
상태바
[2019정시경쟁률] 한양대(최종) 5.22대1 ‘하락’.. 의예 3.29대1
  • 손수람 기자
  • 승인 2019.01.03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공학 9.73대1, 파이낸스경영(자연) 8.57대1, 미래자동차공학 7.17대1

[베리타스알파=손수람 기자] 2019 한양대 정시 최종경쟁률(이하 정원내 기준)은 5.22대1이다. 864명 모집에 4512명이 지원한 결과다. 지난해 6.1대1(모집817명/지원4984명)보다 하락했다. 2019정시에서는 마감전날인 2일 오후5시 기준 1155명이 지원하고 있었으나 마감직전에는 2890명으로 늘었고, 최종 4512명이 지원해 마무리됐다.

가/나군 모두 하락한 모습이다. 가군은 290명 모집에 2290명이 지원해 7.9대1의 경쟁률이다. 지난해 269명 모집에 2410명이 지원해 8.96대1의 경쟁률이었다. 올해 나군은 574명 모집에 2222명이 지원해 3.87대1의 경쟁률이다. 지난해의 경우 548명 모집에 2574명이 지원해 4.7대1의 경쟁률이었다. 

한양대의 특성화학과 중에서는 가군 모집인 에너지공학과의 최종경쟁률이 가장 높았다. 11명모집에 107명이 지원해 9.73대1의 경쟁률이었다. 가군의 파이낸스경영(자연)도 7명 모집에 60명이 지원해 8.5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나군의 정책학과는 2.35대1(20명/47명)로 특성학과 가운데 최저경쟁률이었다.

자연 최상위 선호모집단위인 의예는 3.29대1로 마감했다. 68명 모집에 224명이 지원한 결과다. 지난해 3.67대1 대비 다소 하락한 수치다. 지난해의 경우 66명 모집에 242명이 지원했다. 문과상위권 격전지 경영은 3.39대1(44명/149명)로 지난해보다 다소 하락했다. 지난해는 4.3대1(40명/172명)의 경쟁률을 기록했었다. 

2019 한양대 정시 최종경쟁률(이하 정원내 기준)은 5.22대1이다. 864명 모집에 4512명이 지원한 결과다. 지난해 6.1대1(모집817명/지원4984명)보다 하락했다. /사진=한양대 제공

<가군 에너지공학 9.73대1.. 파이낸스경영(자연) 8.57대1>
가군에서는 한양대의 특성화학과들 가운데 에너지공학과의 경쟁률이 가장 높았다. 11명 모집에 107명이 지원해 9.73대1의 경쟁률이다. 이어 파이낸스경영학과(자연) 8.57대1(7명/60명) 미래자동차공학과 7.17대1(12명/86명) 파이낸스경영학과(상경) 6.09대1(11명/67명) 행정학과 5.85대1(13명/76명) 순으로 뒤를 이었다. 

최고경쟁률은 연극영화학과(연기전공)이었다. 16명 모집에 403명이 지원해 25.19대1의 경쟁률이었다. 이어 연극영화학과(연극연출)(인문) 16대1(2명/32명) 관현악과(호른) 15대1(1명/15명) 관현악과(플루트) 14대1(1명/14명) 관현악과(클라리넷) 12대1(1명/12명) 관현악과(트럼펫) 12대1(1명/12명) 순이었다.

최저경쟁률은 관현악과(더블베이스)였다. 3명 모집에 10명이 지원해 3.33대1의 경쟁률이었다. 이어 작곡과 3.86대1(14명/54명) 관현악과(바이올린) 4.18대1(11명/46명) 연극영화학과(영화전공) 4.22대1(9명/38명) 관현악과(비올라) 4.75대1(4명/19명) 순이다. 예체능계를 제외한 모집단위 가운데 관광학부가 5.24대1의 경쟁률로 가장 낮았다. 17명 모집에 89명이 지원한 결과다.

<나군 컴퓨터소프트웨어 3.94대1..  '최고' 유기나노공학 8대1>
나군에서는 컴퓨터소프트웨어학부가 특성학과 가운데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32명 모집에 126명이 지원해  3.94대1의 경쟁률이다. 이어 융합전자공학부 3.29대1(38명/125명) 정책학과 2.35대1(20명/47명) 순이었다. 자연계 최상위권 학생들이 선호하는 의예과는 68명 모집에 224명이 지원해 3.29대1의 경쟁률이었다. 문과 상위권 학생들이 지원을 고려하는 경영학부는 44명 모집에 149명이 지원해 3.39대1의 경쟁률로 마감했다.

나군의 최고경쟁률은 유기나노공학과가 차지했다. 10명 모집에 80명이 지원해 8대1의 경쟁률로 마감했다. 뒤를 이어 국어국문학과 6.44대1(9명/58명) 도시공학과 6.18대1(11명/68명) 산업공학과 5.92대1(12명/71명) 사회학과 5.4대1(10명/54명) 순으로 경쟁률이 높았다.

반면 최저경쟁률은 스포츠산업학과다. 16모집에 37명이 지원해 2.31대1의 경쟁률이었다. 이어 정책학과 2.35대1(20명/47명) 교육학과 3대1(9명/27명) 경제금융학부 3.29대1(31명/102명) 국어교육과 3.29대1(7명/23명) 융합전자공학부 3.29대1(38명/125명) 의예과 3.29대1(68명/224명) 순이었다.

<추후 전형일정>
한양대는 3일 원서접수를 마감한 후 예능계열과 체능계열을 실기고사를 진행한다. 가군 예능계열 실기고사는 1월6일부터 11일까지 실시한다. 성악 작곡 피아노 관현악 연극영화(연극연출/연기) 등이 해당된다. 나군 체능계열 실기고사는 1월16일 실시한다. 한대는 가/나군 합격자 발표일정이 다르다. 예능계열 제외 가군일반은 1월14일, 나군일반은 1월28일 발표한다. 나군일반과 함께 가군 예능계열과 나군 체능계열 합격자도 발표할 예정이다. 합격자는 30일부터 2월1일까지 등록을 마쳐야 한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수능] 수학 "1등급컷 가형 92점 나형 88점 예상"(비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7명 확인.. 외대부고 3명 하나고 1명 포함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9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단독] ‘수시체제’ 고입잣대, 2020서울대 수시1단계 실적...하나고 69명 ‘3년연속’ 정상
  • [단독] 2020서울대 수시 톱50.. 하나고 톱 55명
  • [단독] 2020 서울대 수시 톱100, 하나고 톱 55명.. 대원외 외대부 톱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