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 한림과학원, 인문한국플러스(HK+) 심포지엄.. 13일
상태바
한림대 한림과학원, 인문한국플러스(HK+) 심포지엄.. 13일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8.12.12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건으로서의 1919, 해석으로서의 동아시아' 주제로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한림대는 한림과학원이 13일 산학협력관에서 '사건으로서의 1919, 해석으로서의 동아시아'을 주제로 인문한국플러스(HK+) 심포지엄을 연다고 12일 밝혔다.

삼일운동 100주년에 즈음해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한국 일본 대만 중국 등 1919년을 전후한 동아시아 사회의 전환 양상을 개념사와 문화사, 사회/정치사의 관점에서 해석한다.

한림과학원은 2007년부터 지난해까지 '동아시아 기본개념의 상호 소통' 인문한국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으며, 올해 인문한국플러스사업에 선정돼 '횡단, 융합, 창신의 동아시아 개념사'를 주제로 2025년까지 연구 및 학술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사진=한림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수시 정시 모두 잡는' 2021고입 선택법.. '여전히 특목자사 최우선'
  • [2021수시] ‘대학간판 보다 취업실질’ 상위15개대 주요 특성화학과
  • '봉바타' 샤론 최, 외대부고 국제반 출신 미국 USC 영화 전공
  • 컴공, 서울대 자유전공 최다선택 ‘급부상’.. ‘경영제치고 출범 이래 첫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