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인천재능대, 인천광역시 주최 아이디어 공모전 최우수상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8.11.22 14:39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인천재능대는 실내건축과 학생들이 인천광역시에서 주최하는 저층주거지 주거환경개선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고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인천광역시는 주민들의 저층주거지 재생사업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높이고, 일상생활과 밀접한 창의적 주거지 재생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주민 주도의 주거지 재생추진 및 사업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저층주거지 주거환경개선 아이디어'를 공모했다. 

인천재능대 실내건축과 1학년에 재학 중인 김희영, 윤희구, 장수연 학생은 ‘시니어 건축장인이 간다’는 주제로 건축현장에서 은퇴한 건축기술자를 활용한 도시재생 실행방안을 아이디어로 내놨다.

이들은 저밀도주거지 도시재생은 대기업 형태의 건설회사가 참여하는데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소규모 건축그룹 중심으로 진행하여 도시재생이 안정적으로 지속될 수 있는 기반 마련이 필요하다고 판단하였다. 따라서 현역에서 은퇴한 건축장인을 중심으로 베이비부머 세대의 신중년과 실업난에 처한 젊은이들이 도시재생에서 취·창업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하는 플랫폼 조성에 착안했다. 아울러 도시재생에 참여하는 건축 기술자 활동 거점으로 철물점을 활용함으로써 쇠락해가는 골목상권을 살리는 방안도 함께 제시했다.

이번 아이디어 공모는 노후 저층주거지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민선7기 인천시의 핵심 공약 사업인 ‘더불어 마을’과 연계하여 사업대상지 발굴과 사업계획 과정에 활용될 예정이다.

수상자 /사진=인천재능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