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국민대, 국제로봇 콘테스트 대통령상·장관상 수상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8.10.17 14:35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국민대는 소프트웨어학부 학술동아리 KOBOT 소속 학생들과 전자공학부 학술동아리 ELCO 소속 학생들이 1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 ‘SoC Huro Competition’ 부문에서 각각 대통령상과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한국과학기술원(KAIST) 외 9개 기관이 주관하는 행사로, 정부 주도하에 진행된 국내 최대의 로봇 경진대회이다. 그 중 SoC Huro Competition 부문은 카메라를 이용한 영상인식만으로 로봇 스스로 주변상황을 판단하여 경기장에 설치된 장애물을 회피하는 미션을 수행하는 경기이다. 국민대 KOBOT팀은 제한시간 10분 중 5분 6초의 짧은 기록으로 모든 미션을 성공하여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국민대 KOBOT팀은 로봇의 정교한 동작 수행을 위하여 주어진 상황을 정확히 인식하고 대처하는 로봇 상황 판단 알고리즘을 연구하였다. 또한 FPGA(field programmable gate array) 프로그래밍으로 영상을 정확하게 분석하기 위한 과정을 축소하여 로봇의 속도를 향상시켰다.

OBOT팀의 회장 김용태(소프트웨어학부 14)학생은 “팀원들과 함께 빠른 영상처리 기술과 효과적인 판단 알고리즘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로봇을 완벽히 제어하기 위해 평소에 많은 연구를 진행한 덕분에 현장에서의 여러 돌발 상황에 적절히 대처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도를 맡은 우종우 국민대 소프트웨어학부 교수는 “학생들이 로봇 연구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기에 좋은 결과가 있었던 것”이라며 “이 경험을 바탕으로 더 우수한 연구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국민대 KOBOT팀은 국민대 산학협력단과 소프트웨어융합대학을 비롯해 많은 기관들의 체계적인 지원을 받고 있으며, 이를 토대로 다양한 대회에 도전할 계획이다. 

/사진=국민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