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서울대, 동계 공헌유랑단 글로벌 봉사단 모집.. 14일까지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8.10.08 12:30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서울대는 글로벌사회공헌단이 1일부터 14일까지 2018 동계 SNU 공헌유랑단 글로벌봉사단의 모집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SNU 공헌유랑단은 매학기 방학마다 전 세계 취약지역에 파견되는 봉사단으로, 각 지역에 파견된 단원들은 활동기간 동안 단순 노동력 제공이 아닌, 서울대 재학생들만이 할 수 있는 지식자원을 활용한 적정기술력을 토대로 현지 환경에 맞는 지속가능한 봉사를 수행하고 돌아온다. 

올해 동계 봉사단은 인도네시아, 네팔, 베트남 다낭과 빈딘, 라오스, 우즈베키스탄, 탄자니아 등 6개국 7개 도시에 파견된다. 인도네시아, 베트남 빈딘, 탄자니아, 라오스로 향하는 유랑단은 서울대의 대표적인 적정기술 봉사단이다. 인도네시아. 베트남 빈딘, 탄자니아는‘물’을 주제로 빗물 정수 필터, 불소 제거 필터 등을 설치하고 돌아온다. 라오스는 농업 중심의 활동을 펼치는 봉사단으로 효소 등을 이용한 농업 환경 개선 및 그린하우스 설치를 실시한다.

네팔과 우즈베키스탄은 미술과 음악 중심의 문화 교류 활동을 실시한다. 2015년 대지진 후 꾸준히 유랑단이 방문하는 네팔에서는 음악과 미술을 바탕으로 한 예술 교육 나눔과 문화교류를 통한 봉사를 실시하고, 영원무역의 후원으로 진행하는 우즈베키스탄 봉사단은 합창과 뮤지컬을 통한 한국 문화 전파와 감정 교류에 중점을 둔다.

올 겨울 첫 파견지로 선정된 베트남 다낭에서는 고엽제 피해자와 함께 전쟁이 불러오는 참혹한 결과를 눈으로 확인하고 이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실시한다.

공헌단은 서울대학교 학생들을 사회의 선한 인재로 양성하기 위해 설립된 기관으로, 적정기술의 적용, 지속가능한 봉사활동 등을 목표로 국내외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서울대 전경 /사진=서울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