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좌(대입) 2019수시 상위대
[2019수시경쟁률] 인하대(최종) 19.08대1 '상승'의예, 논술381.4대1 '최고'

[베리타스알파=김경 기자] 2019 인하대 수시 최종경쟁률은 19.08대1을 기록, 작년 17.56대1보다 상승했다. 12일 오후6시 수시원서접수를 마감한 인하대는 정원내 기준 19.08대1(모집2751명/지원5만2482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작년 17.56대1(2797명/4만9120명)보다 상승했다.

논술경쟁률이 가장 높다. 564명 모집에 2만6276명이 지원, 46.59대1의 경쟁률이다. 작년 48.69대1(562명/2만7362명)보다는 하락했다. 학종(인하미래인재)12.19대1(963명/1만1741명) 교과11.02대1(700명/7716명)로 작년 각 10.32대1(1000명/1만320명) 8.92대1(743명/6629명)보다 상승했다. 마감전날 교과 학종(학교자추천) 학종(미래인재)가 각 6개 2개 2개로 총 8개미달을 빚었지만, 최종미달은 없어 막판 눈치작전을 가늠케한다.

수험생에 관심이 높은 의예는 논술381.4대1(10명/3814명) 학종(인하미래인재)25.93대1(15명/389명) 교과21.93대1(15명/329명)로 마감했다.

베리타스알파의 경쟁률 집계는 타 매체 집계와 다를 가능성이 있다. 우선 통합캠퍼스와 본분교체계를 구분했다. 통합캠을 운영하는 중앙대 경희대 성균관대 한국외대 홍익대 단국대는 서울캠과 지방캠의 인원을 합산해야 한다. 타 매체들이 정원외 모집까지 포함하는 반면, 베리타스알파는 정원내 전형만 분류해 집계하고 있다.

인하대는 2019수시원서접수 결과 경쟁률 19.08대1을 기록, 작년 17.56대1보다 상승했다. 마감전날 8개학과가 미달, 이중 6개학과가 교과전형에서 미달 빚다 최종에선 모두 미달에서 벗어나면서 교과전형의 막판 눈치작전을 실감케한다. /사진=인하대 제공

<최종 논술 46.59대1.. 의예 381.4대1 '최고'>
논술은 46.59대1(564명/2만6276명)로 마감했다. 

최고경쟁률의 모집단위는 의예과다. 10명 모집에 3814명이 지원해 381.4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컴퓨터공학과(자연)72.68대1 전자공학과54.50대1 기계공학과54.05대1 간호학과(자연)52.86대1 순이다.

최저경쟁률을 기록한 모집단위는 소비자학과(자연)이다. 4명 모집에 51명이 지원해 12.75대1로 마감했다. 글로벌금융학과(자연)15.67대1 물리학과18.36대1 아태물류학부(자연)19.00대1 해양과학과21.50대1 순이다.

<최종 학종(인하미래인재) 12.19대1.. 간호 40.54대1 '최고'>
학종(인하미래인재)는 12.19대1(963명/1만1741명)로 마감했다. 

최고경쟁률의 모집단위는 간호학과다. 13명 모집에 527명이 지원해 40.54대1로 마감했다. 스포츠과학과33.38대1 의예과25.93대1 의류디자인학과(일반)22.50대1 사회복지학과19.07대1 순이다.

최저경쟁률을 기록한 모집단위는 조선해양공학과다. 17명 모집에 88명이 지원해 5.18대1로 마감했다. 전기공학과5.70대1 경제학과6.04대1 아태물류학부6.06대1 글로벌금융학과6.50대1 순이다.

<최종 학종(학교장추천) 9.64대1.. 간호 56.8대1 '최고'>
학종(학교장추천)은 9.64대1(286명/2756명)로 마감했다. 

최고경쟁률의 모집단위는 간호학과다. 5명 모집에 284명이 지원해 56.8대1로 마감했다. 국제통상학과15.50대1 사회복지학과14.14대1 건축학부13.33대1 전자공학과12.78대1 순이다.

최저경쟁률을 기록한 모집단위는 조선해양공학과다. 9명 모집에 41명이 지원해 4.56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정치외교학과4.57대1 컴퓨터공학과5.73대1 아태물류학부6.00대1 에너지자원공학과6.17대1 순이다.

<최종 교과 11.02대1.. 건축(인문) 29.2대1 '최고'>
교과는 11.02대1(700명/7716명)로 마감했다.

최고경쟁률의 모집단위는 건축학부(인문)이다. 5명 모집에 146명이 지원해 29.2대1의 경쟁률이다. 해양과학과26.00대1 건축학부(자연) 수학과 각 25.83대1 공간정보공학과(자연)23.33대1 순이다.

최저경쟁률을 기록한 모집단위는 사회교육과다. 8명 모집에 39명이 지원해 4.88대1로 마감했다. 기계공학과5.57대1 항공우주공학과5.73대1 전자공학과6.06대1 교육학과6.25대1 순이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김경 기자  inca@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