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공대, 옥상 빗불 텃밭서 키운 감자 수확 행사
상태바
서울대 공대, 옥상 빗불 텃밭서 키운 감자 수확 행사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8.07.06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확한 감자는 관악구 독거 노인 가정에 전달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서울대는 공대가 6일 공대 35동 옥상에서 '제5회 서울대 35동 옥상텃밭 관악구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감자 수확' 행사를 진행했다고 이날 밝혔다.

행사는 서울대 환경공학부가 주최하고 도시농업네트워크, 관악자활센터, (사)관악주민연대가 주관해 마련됐으며, 관악구 지역 주민 40명 및 서울대 교직원 및 교수, 학생 20명이 참여했다. 수확한 150kg의 감자는 관악구 독거 노인 가정에 기부될 예정이다.

행사는 농사가 서툰 학생과 공간이 부족했던 주민이 만나 빗물과 땀으로 일군 수확물을 서로 나누며 정을 쌓았던 것이 배경이 됐으며, 2013년 첫 개장한 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은 농작물을 키우며 대학과 지역의 유대를 강화하고, 지역 공동체를 튼튼하게 해주는 착한 공간이라는 평가다.

행사를 주최한 한무영 교수는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은 최상층의 전기료를 절감하고, 건물의 열섬현상을 완화시키며, 빗물을 일시 저류해 홍수를 예방하는 효과가 입증됐다"며 "수돗물에 의존하는 기존 텃밭과 다르게 빗물로 농장물을 키워보니, 유지가 용이하며 더 튼튼하게 자라는 것을 경험했다"고 말했다. 이어 "빗물 텃밭은 에너지와 물을 절약할 뿐만 아니라 희미해진 이웃사촌을 되살리는 역할을 수행하는 공간이 됐다"며 "건축물은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는 장소로 바뀔 수 있으므로 정부 소유의 건축물, 지방자치단체의 주민센터 등을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으로 바꾸기 위해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서울대 공대가 6일 공대 35동 옥상에서 '제5회 서울대 35동 옥상텃밭 관악구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감자 수확'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서울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수능] 수학 "1등급컷 가형 92점 나형 88점 예상"(비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7명 확인.. 외대부고 3명 하나고 1명 포함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9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단독] ‘수시체제’ 고입잣대, 2020서울대 수시1단계 실적..하나고 69명 ‘3년연속’ 정상
  • [2020수능] 국어 답지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1명 확인.. 서울대 지원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