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취업 취업뉴스
구직자 5명중 2명, "블라인드 채용 경험 있다"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8.02.12 14:06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최근 일 년 이내 구직활동을 한 구직자 및 직장인 10명중 4명이 '블라인드 채용 기업에 응시해 본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한 기업은 공기업과 대기업이 주를 이뤘고, 이들 기업이 블라인드 처리한 지원자 요건은 '출신학교'와 '학점', '가족관계', '신체조건', '외국어성적' 순으로 드러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일 년 이내 구직활동을 한 구직자와 직장인 755명을 대상으로 <블라인드 채용 응시 경험>에 대해 조사한 결과를 12일 밝혔다.

조사결과 전체 응답자 5명중 2명에 달하는 40.0%가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에 응시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이 응시한 기업은 '공기업(49.0%)'과 '대기업(42.1%)'이 가장 많았다. 채용단계 중에는 '서류전형'에서 지원자 요건의 일부를 블라인드 처리한 경우가 59.9%로 가장 많았고, 이어 '실무자 면접(25.8%)'에서 블라인드 채용을 적용한 곳이 많았다.

블라인드 채용은 이력서에 출신학교, 나이, 성별, 출신지역 등을 표기하지 않는 채용 방식으로 채용 시 불필요한 항목이나 선입견을 줄 수 있는 차별적인 요소를 배제하는 채용방식이다. 실제 지원자의 요건 중 어떤 요건에 대해 블라인드 처리하는 기업이 많은지 조사했다. 그 결과 '출신학교(학교명, 소재지역 등)'를 블라인드 처리한 곳이 많았다는 답변이 복수선택 응답률 68.5%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학업성적(학점_56.3%)' '가족관계(가족관계, 가족의 직업 등_49.3%)'와 '신체조건(키, 체중, 혈액형 등_48.0%)' '외국어 성적(35.1%)' '본적/주소(23.2%)' '한자이름(12.9%)' 순으로 블라인드 처리한 곳이 많았다는 답변이 높았다.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 중에는 필기시험과 심층 면접으로 지원자의 직무 능력을 검증하는 곳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에서 필기시험(직무능력평가)를 진행했나?' 조사한 결과 10명중 7명에 달하는 71.2%가 '필기시험을 치렀다'고 답했다.

면접은 다수의 면접관이 한 명의 지원자를 평가하는 '다대일 면접방식(48.0%)'으로 진행하는 곳이 가장 많았고, 이어  '다대다면접(44.4%)'으로 진행됐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면접질문 중에는 '지원한 직무에 대한 전문지식'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는 응답자가 52.3%로 가장 많았다. 이어 '아르바이트 나 타 기업 근무 등 직무경험(35.4%)' '성공/실패한 개인적인 경험(28.1%)' '업무 중 예상되는 상황이나 문제의 해결방식(23.5%)' 등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고 답했다.

블라인드 채용의 확산이 스펙 위주의 채용관행을 없애고 인성과 직무능력 중심으로 채용전형을 변화시키고 있을까? 현재 채용시장의 변화를 체감하는 구직자는 15.5%로 7명중 1명 수준에 그쳤다. 달라지는 것을 잘 모르겠다는 응답자가 46.4%로 가장 많았으나. 현재는 아니지만 앞으로 바뀔 것이라 기대 된다는 응답자도 38.1%로 적지 않았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신승희 기자  pablo@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승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