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입뉴스
한국외대 '학종의 발전적 방향 모색 컨퍼런스'..진로진학상담교사 대상신청 26일까지
  • 권수진 기자
  • 승인 2017.12.11 14:17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권수진 기자] 한국외대가 진로진학상담교사를 대상으로 ‘학생부종합전형의 발전적 방향 모색을 위한 컨퍼런스’를 실시한다고 최근 밝혔다. 행사는 내년 1월4일 오후2시부터 5시까지 외대 서울캠 사이버관 대강당(1층)에서 진행한다. 진로진학상담교사를 비롯해 교사 장학사도 참여할 수 있다. 

행사는 ▲‘교육과정-수업-평가-기록의 일체화를 통한 학생부종합전형의 내실화’(김형식 영생고 교사) ▲‘미래 대입전형의 변화와 학생부종합전형의 발전 방향’(장광재 숭덕고 교사) ▲‘학생부종합전형 운영 성과 및 발전 방안: 외대 사례를 중심으로’(이석록 입학사정관실장) 순으로 진행된다. 강연이 끝난 후에는 질의 응답 시간도 있을 예정이다. 

참가를 원하는 경우 26일 오후1시까지 ‘컨퍼런스 참가신청서’를 작성해 이메일 또는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외대 측은 “고교-대학 간의 연구를 통해 학종의 내실화와 교육과정-수업-평가-기록의 일체화가 학교 현장에서 확산/적용될 수 있도록 제시하고, 진로진학지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는 목적”이라고 밝혔다. 

한국외대가 진로진학상담교사를 대상으로 ‘학생부종합전형의 발전적 방향 모색을 위한 컨퍼런스’를 실시한다. 참여를 원하는 경우 26일까지 이메일/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사진=한국외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권수진 기자  ksj@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