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고입 고입뉴스
휘문고, 지난해 면접 공통문항 공개.. ‘독서활동’ 필수자기주도학습영역 인성영역 면접기출 공개.. 자소서 22일까지 입력
  • 윤은지 기자
  • 승인 2017.11.21 15:18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윤은지 기자] 서울 광역단위 자사고 휘문고가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해 면접 공통문항을 20일 공개했다. 휘문고 면접 공통문항은 독서활동에 대한 내용이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특징이다. 올해 휘문고 입시는 일반전형 372명 모집에 542명이 지원, 경쟁률 1.46대 1로 추첨 없이 면접만으로 선발한다. 

휘문고는 3개년 면접 공통문항을 공개했다. ▲2017학년 ‘지원자가 자소서에 쓴 다시 읽고 싶은 책이 자신의 진로나 성장에 어떻게 도움이 될까요? ①지적 호기심 ②인성 두 영역으로 나눠 말해보세요’ ▲2016학년 ‘자소서에 쓴 책의 작가에게 묻고 싶은 내용 두 가지를 말하고, 그 내용을 묻고 싶은 이유를 말해보세요’ ▲2015학년 ‘좋은 책이 갖춰야할 조건이 무엇인지 본인의 구체적 독서 경험을 바탕으로 두 가지만 말해보세요’가 출제됐다. 

서울 광역단위 자사고 휘문고가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해 면접 공통문항을 20일 공개했다. 휘문고 면접 공통문항은 독서활동에 대한 내용이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특징이다. 올해 휘문고 입시는 일반전형 372명 모집에 542명이 지원, 경쟁률 1.46대 1로 추첨 없이 면접만으로 선발한다. /사진=베리타스알파DB

2017학년 자기주도학습영역 면접 기출 문항도 일부 공개했다. ‘지원자가 국어교사가 돼 국어를 못하는 학생들에게 어떤 효과적인 학습 방법을 제시해줄 수 있는지 지원자의 경험에 비춰 말해보세요’ ‘지원자는 구글 엔지니어를 장래희망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검색엔진으로서 구글이 국내 검색포탈보다 어떤 측면에서 우수하다고 생각하는지 간단한 예를 들어 설명해보세요’ ‘지원자가 수학 탐구 동아리에서 다뤘던 내용과 동아리 활동을 하며 좋았던 점, 아쉬웠던 점을 말해보세요’ ‘자기가 생각하는 이상적인 프로듀서의 모습에 대해 말해보고 고등학교 진학 후, 앞서 말한 자신의 이상을 이루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해야 할지 구체적으로 말해보세요’ 등이다. 

휘문고는 자기주도학습영역에서 가장 확인하고 싶은 부분으로 진정성과 구체성을 꼽았다. 정말 학생이 한 공부가 맞는지, 그렇다면 구체적으로 답할 수 있는지가 주요 질문내용이다. 자소서를 작성할 때도 면접을 염두에 두고 답할 수 있는 내용, 정말 주도적으로 공부한 내용으로 작성할 것을 조언했다. 휘문고가 수학 과학에 강하다는 생각에 굳이 어려운 내용을 택하지 않아도 괜찮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지난해 인성영역 기출문항도 공개했다. ‘지원자가 주장으로 참여한 축구 시합에서 지원자의 실수로 인해 팀이 시합에서 패배한 후 자신을 책망하는 팀원들에게 어떠한 말을 하고 싶은지 이야기해보세요’ ‘지원자의 자소서에는 책임감이 강조돼 있는데, 책임감이 강하지 않은 친구들에게는 어떠한 조언을 해주고 싶나요?’ ‘봉사활동을 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거나 의미 있었던 에피소드가 있다면 구체적으로 말해보세요’ ‘본인의 장점을 인내와 끈기라고 언급했는데, 교우관계에 있어 자신의 장점인 인내와 끈기를 발휘한 사례가 있다면 구체적으로 말해보세요’ 등이다. 

인성영역의 주된 평가요소로 지속성과 실천성을 들었다. 학생부에 기록된 내용이나 행동특성에서 교사가 관찰한 내용과 다르지 않은지 확인한다. 이어 “특별한 활동이 아니어도 괜찮다”라며 “자신이 의미를 가지고 한 활동이나 본인의 장점이 가장 잘 드러나는 활동으로 자소서를 작성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2018학년 470명을 모집한 휘문고에 지원한 인원은 551명이다. 전체 경쟁률은 1.17대 1이지만 일반전형은 1.46대 1(모집372명/지원542명)로 나타났다. 추첨기준 경쟁률 1.2대 1을 넘었지만 추첨생략기준인 1.5대 1 이하로 추첨 없이 면접만으로 선발한다. 자소서는 22일까지 온라인으로 입력할 수 있다. 작성된 자소서를 출력해 담임교사에게 서명을 받은 후 24일과 27일 이틀간 오전9시부터 오후5시까지 제출이 가능하다. 2차제출 서류는 출력한 자소서와 학생부 각 2부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윤은지 기자  blink@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